누리샘 [nurisaem]

Home > 건강마당


 우리 아이 키성장 부진한 원인은?…“성장판검사 전 이것부터 확인해야”

2020-01-15 15:13:50, Hit : 19
작성자 : 관리자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 

키가 잘 크지 않으면 모든 부모님들은 키성장클리닉에서 성장판검사를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보통 성장판은 2차성징 발현 이후 즉, 남자아이는 음모나 변성 이후, 여자아이는 초경 이후가 되어야 성장판이 닫혀가는 것이다.


그런데 아직 영유아거나 초등학생이라면 성장판이 닫혀서 키가 안 크는 것이 아니고 다른 원인이 있는 것이다.

키성장이 잘 일어나지 않는 원인을 찾아야 해결을 할 수 있는데, 그렇지 않고 성장판검사를 하러 가면 성장판이 열려 있다, 뼈나이가 빠르다 또는 어리다 하는 이야기만 듣게 된다. 이것만 알아서는 키가 클 수 없다.

성장호르몬 분비가 정상이 아닌 경우에는 성장호르몬 주사와 같은 약물치료를 해야 하겠지만 정상인 상태에서 투여하는 것은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을 감수해야 하는 어려움이 따른다. 

부모들은 '건강하게' 키크는 방법을 알아야 한다. 엄마가 나름대로 키크는 영양제는 물론이고 우유, 고기와 같은 키크는 음식으로 매끼 식단을 구성해 신경 써 주었는데 줄넘기, 농구, 수영, 점핑운동, 밸런스워킹 등의 키크는 운동과 키 커지는 스트레칭도 열심히 해봤음에도 키성장에는 별반 차이가 없는 듯 하니 고민일 수밖에 없다.

그런데 성장호르몬 투여를 한다고 다 되는 것이 아니라 성장 방해 원인을 찾는 것이 우선이다. '누가 어느 병원에서 주사 맞고 컸다더라', '누가 무슨 우유를 얼마나 먹고 컸다더라'를 따라 해서는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없다고 전문의들은 말한다.

▲이수경 박사 (사진=톨앤핏 제공)


따라서 키가 클 수 있는 아이를 만들어야 한다. 물론 부모의 유전자도 기여하겠지만 그렇지 않더라도 좋은 수면습관을 형성하고 음식 섭취와 규칙적인 운동도 중요하다.

내 소중한 아이를 약물치료 없이 부작용도 없이 건강하게 키우기 위해 성장방해요인을 찾는 검사를 먼저 하고 있다.  

톨앤핏 이수경 박사는 "키는 체형 변형 등 신체의 다양한 부분과 연결되어 있어 키성장, 소아비만/저체중, 성조숙증, 자세체형 관리가 종합적으로 확인해야 키성장이 부진한 이유를 알 수 있다"며 "키토탈성장관리시스템을 통해 관리 시기를 확인하고 적절한 방법을 찾는 것이 현명하다"고 조언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흡연과 우울증, 밀접한 관련 있어
관절 긴장 유발하는 겨울철 심해지는 어깨통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