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샘 [nurisaem]

Home > 건강마당


 눈 검사만으로 알츠하이머질환 몇초 내 진단하는 날 온다

2018-11-03 12:42:14, Hit : 11
작성자 : 관리자

[메디컬투데이 곽경민 기자] 

침습적이지 않은 눈 검사만으로 알츠하이머질환을 수 초만에 조기 진단할 날이 곧 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2일 듀크대학 연구팀과 이스라엘 셰바 메디컬센터(Sheba Medical Center) 연구팀이 시카고에서 열린 미안과학회에 발표한 두 종의 새로운 연구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OCTA(optical coherence tomography angiography)라는 시력 검사를 사용해 진행한 첫 번째 연구결과 알츠하이머질환을 앓는 사람들이 눈 뒷편 망막내 소혈관이 소실됐으며 망막내 일부층이 어떤 형태든 인지기능 손상이 생기지 않은 경미한 인지장애가 있는 사람들보다 알츠하이머질환을 앓는 사람들에서 더 얇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망막내 변화가 알츠하이머질환을 유발하는 뇌 혈관내 손상을 유발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유전적으로 알츠하이머질환 발병 위험이 높은 400명과 알츠하이머질환 가족력이 없는 사람을 대상으로 뇌 영상촬영과 망막 영상 검사를 한 두 번째 연구결과 유전적으로 알츠하이머질환 발병 위험이 높은 사람들에서 망막이 더 얇고 이 같은 사람들에서 뇌 속 해마 영역도 더 얇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들은 "눈 검사가 알츠하이머질환 발병 소인을 가진 많은 사람들에서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난치성 백반증, 세포이식술로 새로운 치료 가능성 열어
우울증 있으면 낙상으로 인한 골절 위험 2배 증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