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샘 [nurisaem]

Home > 나눔마당 > 나눔소식

Category

 서울시교육청, 1기 ‘성평등위원회’ 발족···‘성평등 지표’도 개발

2020-09-10 16:28:15, Hit : 8
작성자 : 관리자

서울시교육청이 성평등 지표를 개발하는 등 성평등 교육환경에 나서기로 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제1기 성평등위원회’를 꾸리고 ‘성 주류화’를 반영한 조직 혁신과 성차별·성폭력 없는 교육환경 조성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성 주류화(Gender mainstreaming)는 공공정책 입법·추진 과정에서 남성과 여성 모두의 다양성을 중시하고 양성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는 것을 뜻한다.


성평등위원회에는 초·중·고 교원, 성교육·성폭력 유관기관 전문가, 여성계, 학계, 시민단체 인사 등 13명과 교육청 공무원 2명을 포함해 총 15명이 참여한다. 초대 위원장은 정현백 전 여성가족부 장관이 맡는다.

이와함께 서울시교육청은 행정 전반에서 성 주류화를 실행할 방안을 마련하고 승진과 배치 과정에서 성비를 균형적으로 반영하기로 했다. 또 구성원의 성 인식 및 기관의 정책과 제도 점검 등을 담은 ‘성 평등 지표’를 개발할 계획이다. 이 지표에는 관리직 여성 비율, 정책자문위원회 여성 비율, 대상별 성인식 실태조사, 성인지교육 이수율, 성희롱·성폭력 신고 제도 이해, 인사채용·관리자 승진시 성인지 의식 평가 등을 포함할 예정이다.


서울시교육청은 관리직의 여성비율 향상도 약속했다. 현재 전체 교육행정직렬 직원 가운데 여성 비율은 74.1%(3335명)에 달하지만, 4급 이상 일반직 간부 여성 비율은 올해 기준 27.5%에 불과하다. 다만 2015년 12.5%였던 것을 감안하면 매년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2020년을 성평등 조직문화 혁신의 원년으로 삼고 정책 수립에 성인지 관점 반영을 전 부서로 확대하겠다”며 “성평등위원회 활동과 함께 전 부서가 성평등 가치를 바탕으로 실효성 있는 정책을 펼치는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2009101556001&code=940401#csidxc43d0ccdaa12cdab6d9697ccc23cf26 




2021년 복지부 예산안 90조1536억 편성…감염병 대응역량 강화